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 홈페이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안 아프게 백년을 사는 생체리듬의 비밀


SMART
 

안 아프게 백년을 사는 생체리듬의 비밀

막시밀리안 모저 | 추수밭

출간일
2019-03-21
파일형태
ePub
지원 기기
PC 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1, 예약중0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암, 비만, 당뇨, 치매, 급속한 노화까지
이 모든 게 리듬이 깨져서라고?

“내 몸속의 시계는 답을 알고 있다”
일상의 흐름에서 평생의 주기까지
최고의 몸과 인생을 보장하는 리듬 있는 생활의 힘

“모든 질병은 잘못된 일상에서 비롯된다”
2017년 노벨의학상이 ‘생체리듬’을 선택한 이유

쉬지 않고 되풀이되는 업무, 낮과 밤이 수시로 바뀌는 생활, 밤늦게 찾아오는 불면증과 야식의 유혹까지. 매일 피로가 가시지 않고 아침에 눈을 뜨기가 버거운 현대인들은 고혈압과 당뇨, 심장병과 뇌졸중, 비만이나 암 등 심각한 성인병의 위협에 시달린다. 이러한 상황에서 2017년 노벨생리의학상을 받은 분야인 ‘생체시계(생체리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생체리듬 연구자들은 우리 몸에 익숙한 생활의 주기가 현대적인 습관과 충돌을 일으킬 때 온갖 질병이 나타날 수 있음을 입증했다. 약물과 수술보다 우리 몸의 ‘자가 회복력’을 강조하는 생체리듬은 지금 우리의 일상에서 일어나는 각종 만성질환을 치료하는 혁신적 의학 프로그램으로 급부상하고 있다.

“읽는 즉시 실천할 수 있는 평소의 건강법”
의학적으로 검증된 가장 쉬운 생체리듬 안내서

독일에서 ‘시간치료학’ 분야를 개척한 《안 아프게 백년을 사는 생체리듬의 비밀》의 저자 막시밀리안 모저는 내 몸에서 작동하는 생체시계란 무엇인지, 그리고 이를 활용하여 어떻게 건강한 삶으로 나아가는지 상세하게 안내한다. 우리의 상식이나 편견을 깨는 잘못된 시간 활용의 사례와 다양한 의학적 연구 결과가 소개된다. 그 한 예로 뜨거운 자외선에 노출된 조종사들보다 시차의 급격한 변화를 경험한 조종사들의 피부암 발병률이 5배나 더 높았다는 보고가 있다. 또한 불규칙한 교대근무나 지나친 야간근무가 호르몬에 나쁜 영향을 미치면서 유방암과 전립선암의 발병률을 높였다는 연구도 주목해볼 만하다. 관건은 내 몸의 생체시계가 들려주는 소리에 귀를 기울여 우리의 일상에서 반복되는 식사, 수면, 휴식의 규칙을 새롭게 짜야 한다는 것이다.

“먹는 시간만 조절해도 살이 빠진다”
젊고 건강한 몸을 유지하는 식사의 규칙

저녁 7시 전까지 식사를 마치면 살이 빠진다
여름에 먹는 산딸기와 블루베리는 천연 항암제다
저녁에 먹는 아마씨 기름은 조기 노화를 막는다

최근 ‘시간제한 다이어트’ 등 생체리듬에 따라 체중을 줄이는 다양한 방법이 소개되며 화제가 되고 있다. 이 책의 저자 역시 “저녁에는 사용되지 않은 칼로리의 대부분이 지방으로 전환된다”며 “가벼운 저녁을 늦지 않게 먹는 것이 좋고, 이상적인 저녁 식사 시간은 오후 5시에서 7시 사이”라고 말한다. “아침은 황제처럼, 점심은 평민처럼, 저녁은 거지처럼”이라는 오래된 격언이야말로 생체리듬에 가장 걸맞은 식사법으로 소개되며 내 몸에 알맞은 음식을 제때에 먹어 각종 질병을 예방하고 치료할 수 있는 방법을 알려준다.

“매일 최상의 컨디션으로 최고의 성과를 내는 법”
일과 삶의 균형을 보장하는 휴식의 규칙

최적의 업무 리듬은 90분 일하고 15분 쉬는 것이다
휴가는 여러 번 짧게 쓰는 것보다 한 번에 오래 쓰는 것이 좋다
아침형?저녁형 인간에 어울리는 업무와 휴식 리듬은 따로 있다

많은 사람들이 과로와 스트레스로 몸이 망가진다는 느낌을 받으면서도 현실적 조건 때문에 야간근무나 교대근무를 포기하지 못한다. 이 책은 각자의 몸에 맞는 생체리듬은 따로 있다는 것을 내세우며 아침형?저녁형 인간 각각에게 어울리는 업무와 휴식 리듬을 소개한다. 가령 아침형 인간에게 야간근무는 무척 고된 노동이지만 이것을 피할 수 없다면 일을 시작하는 시간을 늦춰보는 것이 좋다. 저녁 7시까지 근무해야 한다면 오전 10시에, 저녁 8시까지 근무해야 한다면 오전 11시에 일을 시작하는 것이다. 이렇게 급격한 리듬의 변화를 피하면서 자신의 몸에 맞게 조금씩 작업 시간을 조절한다면 ‘워라벨’ 라이프스타일을 유지하면서도 최고의 성과를 거둘 수 있을 것이다.

“모든 치료는 당신이 잠든 사이에 이루어진다”
최상의 리듬을 회복하는 수면의 규칙

자정 전에 잠에 빠져드는 2시간이 키가 크는 최적의 시기다
젊게 오래 사는 비결은 더도 덜도 말고 7시간 30분 자는 것이다
침대만 잣나무로 바꿔줘도 꿀잠과 행복이 보장된다

오랫동안 의학계에서는 수면 연구를 도외시해왔지만 최근에는 인체의 건강에서 수면의 절대적인 역할과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깊은 잠에 빠져드는 동안 우리의 몸은 신진대사를 정화하고 노폐물과 각종 독소를 씻어낸다. 현대인의 온갖 질병은 잠을 잘 못 자는 데서 비롯되며 이를 치료하는 최고의 방법은 수면의 리듬을 회복하는 것이다. 그 예로 ‘자정 전에 잠들기’가 중요한데, 이는 수면 초기 2시간 동안 성장호르몬 분비가 절정에 달하며 우리의 몸을 자라게 하기 때문이다. 수면과 꿈의 주기가 90분 간격으로 반복되는 것은 우리의 업무 리듬과도 관계가 있으며 이를 위해서는 침실의 환경을 항상 쾌적하게 유지해야 한다.

“우리 몸의 생체리듬이 삶의 질을 좌우한다”
건강을 넘어 행복한 삶으로 나아가는 리듬의 기적

이 책은 단순히 질병을 치료하는 것을 넘어 시간을 올바르게 활용하여 행복한 삶으로 나아가는 ‘리듬의 기적’을 역설한다. 봄, 여름, 가을, 겨울이라는 계절의 흐름에서 아동기, 청년기, 장년기, 노년기라는 평생의 주기까지 시기에 따라 변화를 겪는 신체 리듬과 건강법을 알려주는 것은 물론 웃음 치료, 오이뤼트미(유리드미) 체조, 정원 가꾸기, 감사 일기 쓰기 등 약물에 의존하지 않고도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소개한다. 그동안 수많은 건강서는 단 하나의 ‘비책’으로 모든 병을 일거에 고칠 수 있다는 논리를 내세웠지만 이 책은 우리의 일상에 고루 퍼져 있는 하나하나의 작은 행동에 집중한다. “건강은 평소에 챙겨야지”라는 익숙한 말은 하나의 진리이기도 하다. 이 책과 함께 내 몸에 딱 맞는 생체리듬을 찾아 망가진 몸을 회복하고 새로운 인생을 시작할 수 있기 바란다.

저자소개

저자소개

막시밀리안 모저 Maximilian Moser
그라츠대학교에서 생물학과 의학을 전공했고 의학부에서 교수로 재직 중이다. 현재 바이츠에 설립된 인간연구소Human Research Institut를 이끌며 인간의 생체리듬과 자가 회복력을 연구하고 있다. 화학과 기술 분야를 공부하다가 사회 비평가 이반 일리치Ivan Illich를 비롯한 여러 지적 거인들을 만나면서 철학, 심리학, 그리고 삶의 방식 및 예술에 대한 관심의 폭을 넓혀 나갔다. 오스트리아의 개발정책연구소에서 근무하던 중 오늘날 유럽 최대의 민간 종자 은행으로 불리는 ‘노아의 방주Arche Noah’를 건립했다. 인간의 수면에 대한 연구를 진행하면서 생체리듬학자인 군터 힐데브란트Gunther Hildebrandt를 만나 함께 ‘시간치료학’ 분야를 개척했다. 지은 책으로 《잣나무의 비밀Das Geheimnis der Zirbe》, 《나무의 우아한 의학Die sanfte Medizin der B?ume》, 《시간생물학과 시간치료학Chronobiologie und Chronomedizin》 등이 있다.


옮긴이소개

이덕임
동아대학교 철학과와 인도 뿌나대학교 인도철학 대학원을 졸업했다. 오스트리아 빈에서 독일어 과정을 수료했으며, 현재 바른번역 소속 번역가로 일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 《비만의 역설》, 《라이트 박사의 마흔 이후의 피트니스》, 《구글의 미래》, 《어느 애주가의 고백》, 《시간의 탄생》, 《노력중독》, 《내 감정이 버거운 나에게》 등이 있다.


감수자소개

조세형
서울대학교 분자생물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경희대학교 의과대학 교수로서 생체시계연구실을 운영하며 생체리듬을 연구하는 활동에 주력하고 있다. 신경과학 연구에 기여하는 다수의 논문을 쓰고 번역했으며 지은 책으로 《신경호르몬》(2002년 우수학술도서, 공저) 등이 있다.

목차

감수의 글
저자 서문
생체리듬은 곧 삶의 리듬이다
내 몸속 시계의 정확성
피로한 빛, 피로하지 않은 빛
무엇이 생체리듬을 파괴하는가
리듬은 아침형?저녁형 인간을 가리지 않는다

1장 일상의 흐름에서 평생의 주기까지
한눈에 펼쳐보는 생체리듬의 세계
리듬은 어디에나 있다
리듬은 에너지를 준다
우리는 미생물과 산다
건강 지킴이 미생물의 리듬
나의 생활 리듬을 그려보기
리듬 있게 호흡하기
리듬은 질병을 치료한다
리듬에도 체계와 해부학이 있다
두근대는 심장의 리듬
혈압의 리듬
작은 혈관의 리듬
두뇌의 회복은 밤에 이루어진다
리듬은 삶의 질을 높여준다
이른 아침의 풍경
푸짐한 아침 식사
최적의 업무 리듬
여유 있는 점심 식사
오후의 낮잠
황금시간대
일몰 시간
당신이 잠든 사이
너무 일찍 시작하는 학교
등교하는 시간을 늦춰보니
아동노동(무리한 학습)은 그만!
주간 리듬: 최고의 일주일 보내기
월간 리듬: 달의 주기에 적응하기
연간 리듬: 계절별로 건강을 지키는 법
봄에는 다이어트를 시작하라
여름에는 휴가를 3주 이상 내라
가을에는 온천이 최고의 보약이다
겨울에는 족욕으로 감기를 예방하라
언제나 ‘지금 이 순간’에 집중하라
아가피아의 놀라운 이야기
중년기, 노년기, 평생의 리듬

2장 나만의 리듬으로 시작하는
건강하고 탄력 있는 삶
일상의 규칙적인 리듬 회복하기
화면의 불빛을 노란색으로 바꿔라
야간 및 교대근무에 적응하는 방법
시차증 피하기
체조와 웃음, 감사로 활력 되찾기
오이뤼트미 기초 강좌
내면의 웃음
시간을 풍요롭게 가지는 법
감사 일기 쓰기
삶을 리듬 있게 디자인하기
알맞은 시기를 정하기
하루의 디자인
한 주의 디자인
한 해의 디자인
주위 환경을 리듬 있게 가꾸기
꽃시계
최고의 수면을 취하는 방법
침실에 잣나무만 한 재료는 없다
공기, 빛 그리고 휴식
밤의 수면은 낮에 결정된다
호흡에 집중하며 잠들기
수면장애 극복하기

3장 리듬 있는 생활을 위한 도구와 자원
리듬에 친숙한 조명은 따로 있다
건강한 리듬 식단
음식과 요리법
자연을 경험하기
황금시간대를 위한 앱
식물과 허브 아카데미
계절 달력
자연 관찰과 모니터링
정원 식물
자연 탐험을 위한 준비물
주소와 링크
오이뤼트미
리듬 테라피 관련 시설
책과 관련된 웹사이트
추천 도서
시간생물학과 시간
건강과 수면
요리와 발효
정원, 허브, 약용식물
시간의 속도와 자신만의 시간
음악과 소리
초기 역사와 선사
결론: 과학적 발견을 동화로 만든다면
눈송이 시간

감사의 말
참고문헌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30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